호랑나비와 산초나무, 번데기 변화

Posted by 난 신호등 따위에 뛰지 않아 째즈로 Photo/Lepidoptera 나비목_나비 : 2018.12.31 10:31

 

산초나무를 먹고사는 3령 정도의 호랑나비 애벌레.

주변 야산에서 산초나무를 발견하거든 잎을 따서 손바닥에 비벼보자.
향긋하고 청량한 내음이 난다. 생긴 모양은 아까시 나뭇잎을 4분의 3정도 축소시켰다고 보면 된다.


몇 장 따서 살짝 상처를 낸 다음에 뺨에 붙여보자.
산책하는 내내 기분좋은 냄새를 은은히 맡을 수 있다.

 

 

 

 

 

 

 

 

 

 

 

 

 

 

 

 

 

 

 

 

 

호랑나비 애벌레는 몸속에 주황색의 냄새뿔(취각)을 갖고 있다.
위험을 느끼면 이 취각을 꺼내는데 아주 냄새가 고약하다.
팔길이 정도 떨어진 거리에서도 악취를 맡을 수 있다.

 

 

 

 

 

 

 

 

 

 

 

 

 

 

날개돋이(우화)가 임박하면 번데기가 반투명해지면서 성충의 모습이 나타난다.
다른 곤충들과 비교하면 번데기 탈출은 쉽게 이루어진다.
자연상태에서는 번데기 양 옆구리에 가느다란 명주실을 내어서 똑바른 자세로 번데기가 된다.

사진속의 이 녀석은 우연히 땅에 떨어진 녀석을 주워왔다.
촬영 후 낯선 효과를 주기 위해서 거꾸로 편집을 했다.

 

 

 

 

 

 

 

 

 

 

 

 

 

 

 

 

 

 

 

 

 

 

 

 

 

 

 

 

 

 

 

 

 

 

 

 

 

 

 

 

 

 

 

 

 

 

 

 

 

 

 

 

 

 

 

 

 

 

 

 

 

 

 

 

호랑나비 Papilio xuthus

Posted by 난 신호등 따위에 뛰지 않아 째즈로 Photo/Lepidoptera 나비목_나비 : 2018.12.26 10:23


우리나라 사람에게 가장 친근한 나비 중 하나인 호랑나비.
나비에 대해 문외한들은 대충 봐서 검은 나비라면 모두가 호랑나비다.
노쇠한 녀석이라 그런지 얌전히 손가락에 올라와 휴식을 취하고 있다.

 

 


Papilio xuthus Linnaeus, 1767 호랑나비
Lepidoptera 나비목 - Papilionidae 호랑나비과

 

 

 

 

 

 

 

 

 

 

 

 

 

 

Papilio xuthus 호랑나비

Posted by 난 신호등 따위에 뛰지 않아 째즈로 Photo/Lepidoptera 나비목_나비 : 2018.12.23 09:48

 

봄과 여름에 두 번 출현하는 호랑나비.
후자인 하형이 훨씬 더 크고 화려하다.
애벌레 시절 산초나무와 탱자나무, 황벽나무 등의 잎을 먹고 산다.

 


Papilio xuthus Linnaeus, 1767 호랑나비
Lepidoptera 나비목 - Papilionidae 호랑나비과

 

 

 

 

 

 

 

 

 

 

 

 

 

 

영감님! 너무 경직되셨군요. Play with a swallowtail : Papilio xuthus

Posted by 난 신호등 따위에 뛰지 않아 째즈로 Photo/Lepidoptera 나비목_나비 : 2016.12.18 16:12

 

영감님! 너무 경직되셨군요.

 

Papilio xuthus Linnaeus, 1767 호랑나비
Lepidoptera 나비목 - Papilionidae 호랑나비과

 

 

 

호랑나비를 손에 올리고 찍는 중.
한 노인분이 지나가다가 신기한 듯 말씀하신다.  

 

"나비가 안 날라가고 있네요. 이렇게 얌전히 손가락에 앉아 있는 나비는 처음 봅니다."

 

 

 

  

"아, 예, 날개돋이 한지 얼마 안 된 놈이라 그렇습니다. 선생님도 한 번 해 보실래요"

 

.

.

.

.

.

.

.

 

    

 

 

  

 

 

click here for more images

 

 

  

 

 

 

 

cats story

 

 

 

.

.

.

.

 

.

.

 

 

 

 

 

 

 

 

 

 

 

 

 

 

 

 

 

 

 

 

 

 

 

 

 

 

Papilio xuthus Linnaeus, 1767 호랑나비 플라잉

Posted by 난 신호등 따위에 뛰지 않아 째즈로 Photo/Lepidoptera 나비목_나비 : 2016.01.19 13:38

 

사람들에게 가장 친근한 나비 중 하나다.
쉽게 볼 수 있어서, 나는 모습을 찍으려고 수차례 시도하였으나 아직까지 마음에 드는 이미지는 없음.

 

 

 

 

 

 

 

 

 

 

 

 

 

 

 

 

 

 

 

 

 

 

 

 

 

 

 

 

 

 

 

 

 

 

 

 

 

 

 

 

 

 

 

 

 

 

 

 

 

 

 

 

 

 

 

 

 

 

 

 

 

 

 

 

 

 

 

 

 

 

 

 

 

 

Papilio xuthus Linnaeus, 1767 호랑나비

Lepidoptera 나비목 - Papilionidae 호랑나비과

 

 

 

 

 

 

 

 

 

 

 

 

 

Papilio xuthus Linnaeus, 1767 호랑나비, 여권 사진 촬영

Posted by 난 신호등 따위에 뛰지 않아 째즈로 Photo/Lepidoptera 나비목_나비 : 2016.01.19 11:46

 


꽃이 핀 들판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호랑나비류
녀석들의 애벌레는 취각이라는 냄새샘으로 자신의 안전을 지킨다.

위협을 느끼면 이를 몸 밖으로 노출시키는데 아주 냄새가 고약함.

 

 

 

 

Papilio xuthus Linnaeus, 1767 호랑나비

Lepidoptera 나비목 - Papilionidae 호랑나비과

 

 

 

 

best macro images

 

 

 

 

 

 

 

 

 

cats story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