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에 해당되는 글 53건

  1. 2019.02.05 젠트리피케이션 고양이
  2. 2019.02.04 고양이 국수 깔개
  3. 2019.02.03 고양이 십리포
  4. 2019.02.02 고양이 영흥도
  5. 2019.02.01 고양이 서울숲
  6. 2019.01.31 고양이 서울숲 #002
  7. 2019.01.30 고양이 서울숲 #001
  8. 2019.01.29 고양이 삼청동 #009
  9. 2019.01.28 고양이 삼청동 #008
  10. 2019.01.27 고양이 삼청동 #007

젠트리피케이션 고양이

Posted by 난 신호등 따위에 뛰지 않아 째즈로 Photo/Cats : 2019.02.05 11:44

20년 넘게 있었던 동네 슈퍼가 문을 닫았다.
한적한 우리 동네에도 젠트리피케이션의 끝물이 닥쳐왔다.
구멍가게의 월세가 3백5십만 원 이라고?
폐업하기 얼마전에 찰칵.

 

 

 

 

 

 

 

 

 

 

 

 

 

 


 

 

 

 

 

 

 

 

 

 

 

 

 

 

고양이 국수 깔개

Posted by 난 신호등 따위에 뛰지 않아 째즈로 Photo/Cats : 2019.02.04 12:31

가게 앞에 내 놓은 세일 상품 위에 자리를 잡은 고양이.
마른 국수를 깔개 삼아 밍기적댄다.
한글을 모르는 외국인이 보면, 국수를 사가면 나도 딸려간다고 해석할 수 있지 않을까?

 

 

 

 

 

 

 

 

 

 

 

 

 

 

 

 

 

 

 

 

 

 

 

 

 

 

 

 

 

 

 

 

 

 

 

 

 

 

 

 

 

 

 

 

 

 

 

 

 

 

 

 

 

 

 

태그 : cat, 고양이, 국수, 깔개

고양이 십리포

Posted by 난 신호등 따위에 뛰지 않아 째즈로 Photo/Cats : 2019.02.03 09:42

서해 대부도를 통해 영흥도로 진입하면 십리포 해수욕장이다.
도내에는 장경리 해수욕장과 함께 모래 해변이 펼쳐진다.
갔다온지 1년 정도 지났기에 찾아가는 길을 또 잊어먹었다.
길치의 공간지각 능력은 2개월 만에 사라진다. 따라서 꼼꼼히 기록해둬야 함.
빛바랜 털색이 나름대로 눈길을 끄는 고양이.

 

 

 

 

 

 

 

 

 

 

 

 

 

 

 

 

 

 

 

 

 

 

 

 

 

 

 

 

 

 

 

 

 

 

 

 

 

 

 

 

 

 

 

 

 

 

 

 

 

 

 

 

 

 

 

 

 

 

 

 

 

 

 

 

 

 

 

 

 

 

 

 

 

 

 

 

 

 

 

 

 

 

고양이 영흥도

Posted by 난 신호등 따위에 뛰지 않아 째즈로 Photo/Cats : 2019.02.02 09:44

인천 앞바다의 영흥도 끝자락에 위치한 십리포 해수욕장.
나들이철이면 수많은 인파가 모인다.
바로 앞에는 바다가 넘실대고 노점상의 트럭에서는 주전부리를 판다.
버스를 기다리며 잠깐 쉬는 타임, 예닐곱 마리의 고양이들이 밥 때를 맞춰 들락날락이다.

 

 

 

 

 

 

 

 

 

 

 

 

 

 

 

 

 

 

 

 

 

 

 

 

 

 

 

 

 

 

 

 

 

 

 

 

 

 

 

 

 

 

 

 

 

 

 

 

 

 

 

 

 

 

 

 

 

 

고양이 서울숲

Posted by 난 신호등 따위에 뛰지 않아 째즈로 Photo/Cats : 2019.02.01 09:43

성수동에 위치하여 한강 건너편의 압구정을 마주하고 있는 서울숲.
바로 옆에는 수도박물관이 있어서 산책과 함께 돌아봄직하다.
수백 배로 뻥튀기한 엘보 형태의 수도관을 만져보면 슈아아압 상수도가 흘러가는 기분이 들기도 할까?
어스름해질녘, 밥 때가 되면 여러마리의 고양이가 모습을 드러낸다.

 

 

 

 

 

 

 

 

 

 

 

 

 

 

 

 

 

 

 

 

 

 

 

 

 

 

 

 

 

 

 

 

 

 

 

 

 

 

 

 

 

 

 

 

 

 

 

 

 

 

 

 

 

 

 

 

 

 

 

 

 

 

 

 

 

 

 

 

 

 

 

 

 

 

 

 

 

 

 

 

 

 


고양이 서울숲 #002

Posted by 난 신호등 따위에 뛰지 않아 째즈로 Photo/Cats : 2019.01.31 09:39

성수동 서울숲 공원은 꽃사슴이 방사되어 먹이를 줄 수도 있고, 한강변으로의 산책길과도 연결된 장소.
겨울을 제외한 계절에는 나비정원에서 여러 종류의 화려한 나비를 볼 수 있다.
설치된 부조물과 조각상을 감상하며 가을에는 단풍구경과 함께 피아노 건반을 뚱땅거릴 수 도 있다.
그리고 사람을 두려워하지 않는 길고양이 왕초, 코점이를 쓰다듬을 수 있는 경험을 선사한다.
코 밑에 검은털이 있어 코점이라 불리운다. 시큰둥한 자세에 시크한 매력의 고양이다.

 

 

 

 

 

 

 

 

 

 

 

 

 

 

 

 

 

 

 

 

 

 

 

 

 

 

 

 

 

 

 

 

 

 

 

 

 

 

 

 

 

 

 

 

 

 

 

 

 

 

 

 

 

 

 

 

 

 

 

 

 

 

 

 

 

 

 

 

 

 

 

 

 

 

 

 

 

 

 

 

 

 

 

 

 

 

태그 : cat, 고양이, 서울숲

고양이 서울숲 #001

Posted by 난 신호등 따위에 뛰지 않아 째즈로 Photo/Cats : 2019.01.30 09:50

사료를 챙겨주는 이들이 있어 어렵지 않게 고양이를 볼 수 있는 곳.
공원 내 나비정원에 가끔 들린다.
제법 넓어서 웨딩 촬영도 많이 오고 걷는 재미가 난다.

 

 

 

 

 

 

 

 

 

 

 

 

 

 

 

 

 

 

 

 

 

 

 

 

 

 

 

 

 

 

 

 

 

 

 

 

 

 

 

 

 

 

 

 

 

 

 

 

 

 

 

 

 

 

 

 

 

 

 

 

 

 

 

 

 

 

 

 

 

 

 

 

 

 


 

태그 : cat, 고양이, 서울숲

고양이 삼청동 #009

Posted by 난 신호등 따위에 뛰지 않아 째즈로 Photo/Cats : 2019.01.29 10:13

PC통신의 양대 서비스였던 하이텔과 천리안. 전화접속 모뎀을 통해 네트워킹을 하던 시절이다.
이야기라는 풀그램이 한때 세상을 호령했었으나 뒤를 이어 나온 것이 새롬기술의 데이타맨.
외국에서는 넷스케이프 네비게이터가 웹 세상을 주유하고 있었고 인터넷 익스플로러는 명함도 못 내밀던 시절.
지금의 페이스북과 같은 소셜 미디어의 원조였던 싸이월드.

 

 

 

 

 

 

 

 

네트워킹이 우리의 삶을 바꾸면서 블로그 서비스가 대중들의 인기를 끌었다.

다음, 네이버, 파란 등에도 계정을 갖고 있었으나 시대의 조류에 떠밀려 없어지거나 먹히거나.
파란이 중단되면서 포스팅한 많은 글들이 공중에 떠버렸다.

 

 

 

 

 

 

 

 

 

 

 

 

 

 

 

 

 

 

 

 

 

 


미러링 사이트의 필요성을 절감하면서 티스토리, 한겨레 블로그와 오마이뉴스에도 가입을 했었다.

모두 사라지고 다음과 네이버만 남았다. 카카오와  NHN. 티스토리도 언제 중단이 될지 모르는 상황.
없어지는 것이 있으면 새로이 나타나는 것도 있다. 모바일 시대로 바뀌면서는 인스타그램.

 

 

 

 

 

 

 

 

 

 

 

 

 

 

 

 

고양이 삼청동 #008

Posted by 난 신호등 따위에 뛰지 않아 째즈로 Photo/Cats : 2019.01.28 10:29

예상치 못한 티스토리에 의해 강제 중단된 1일1포.
다음과 티스토리의 정책이 바뀌지는 않았을테니, 이 장대한 계획을 실행하는 도중에 분명히 로그인 제한 조치가 취해질것이라고 본다.

접근제한 조치. ㅎㅎㅎ 범죄자도 아닌데 이런 취급을 당해야 한다니 그것참.

 

 

 

 

 

 

 


아뭏든 해결하는 방법이랄까? 우회하는 방법이 있다. 투 트랙 혹은 그 이상으로 가는 것이다.

이른바 미러링 블로그? 미러링 사이트를 만드는 것이다.

 

 

 

 

 

 

 

 

 

 

 

 

 

 

 

 

 

 

 

 

 

 

 

 

 

 

 

 

 

 

 

 

 

 

 

 

 

그런데...... 나는 하이텔 PC통신 시절부터 여러 IT 서비스를 이용해왔다.
하이텔 - 천리안 - 한겨레 블로그 - 파란 - 오마이뉴스 블로그.
모두가 사라지고 네이버와 다음만 남았다.

 

 

 

 

 

 

 

 

 

 

 

 

 

 

 

 

 

 

 

고양이 삼청동 #007

Posted by 난 신호등 따위에 뛰지 않아 째즈로 Photo/Cats : 2019.01.27 11:51

티스토리의 로그인 제한 조치와 접근 제한을 풀기 위해서 한동안 시간을 써야 했다.
같은 내용으로 네이버에도 글을 올리는데 유독 티스토리만 블라인드 처리가 되는 이유는 뭘까?
한마디로 말해 1등과 2등의 차이다. SK텔레콤과 KT의 차이. 삼성과 LG의 차이다.
1등과의 격차가 클 수록 2등은 온갖 치사한 짓을 마다하지 않는다.

 

 

 

 


여담이지만, 가입자 수를 현행에서 유지하면서 1등으로부터 빼앗아 오기위해 KT가 벌이는 얍삽한 짓거리를 나는 뼈저리게 경험한 바 있다.

SK텔레콤은 민원이 발생하면 군소리 없이 해결해준다. 그래서 1등이다.

 

 

 

 

 

 

 

 

 

 

 

 

 

 

 

 

 

 

 

 

 

 

 

 

 

 

 

 

 

 

 

 

 

 

 

 

 

 

 

 

 

 

 

 

 

 

 

 

 

 

 

 

 

 

 

 

 

 

 

 

 

 

 

 

 

 

 

 

 

 

 

 

 «이전 1 2 3 4 ··· 6  다음»